top of page

2022년 5월 29일 주일

최종 수정일: 2022년 5월 8일

오, 주님,

나를 도우셔서 주께 가까이 가게 하시되,

주님의 본성과 관계와 계획을 올바로 알고 가게 하소서.

주께서는 영원에 거하시나,

나의 생명은 주님 앞에서 아무것도 아닙니다.

주께서는 지극히 높은 하늘에 계시고

그 하늘조차 주께는 한 뼘 높이도 아니나,

나는 여기 흙집에 삽니다.

주님의 능력은 전능하시나,

나는 하루살이처럼 쉽게 눌려 죽습니다.

주님의 지식은 무한하시나,

나는 마땅히 알아야 할 것도 알지 못합니다.

주께서는 악을 바라볼 수 없으시나,

나는 악합니다.

나의 무지와 연약함과 두려움과 침체에도 함께 계셔서,

주님의 성령으로 나의 결함을 도우시며

지혜와 힘과 위로를 공급해 주소서.

나로 하여금 나의 성품을 낱낱이 헤아려

모르는 것 없이 밝혀내게 하시고,

시련 가운데서 나를 깊이 관찰하게 하시며,

내가 받은 은혜가 어떠한지 가늠해 보게 하시고,

어찌하여 내가 유혹을 당하거나 패배했는지 생각하게 하소서.

부디 나의 마음을 믿는 일이 없게 하시고,

과거의 경험에 의존하는 일이 없게 하시며,

현재의 결심을 과장하는 일이 없게 하시고,

오직 예수의 은혜 안에서 강건하게 하소서..

이로써 나는 체념하는 일 없이 나의 불완전함을 인정하며,

양심의 가책에서 벗어나는 길을 알게 될 것입니다.

고통 중에 있는 나를 붙들어 주시고,

그 고통을 내가 선용함으로 주님을 의지하는 은혜를 베푸시고,

주님의 선하심과 위대하심도 생각하게 하소서.

나의 구원을 확신하게 하소서.

나로 하여금 주님의 위엄과 자비를 생각하고,

그리하면 나의 마음이 늘 주께 찬양을 드리며 기뻐할 것입니다.


 


조회수 25회댓글 1개

최근 게시물

전체 보기

2022년 7월 31일 공적 회개 기도문

이 죄인을 불쌍히 여기소서. 나는 본성으로나 행함으로나 죄인이며, 주님의 말씀이 나를 죄인으로 선포하고, 나 스스로도 내가 죄인임을 깨닫습니다. 이처럼 내가 죄인이지만 주께서는 나를 절망에 버려두지 아니하셨으니, 실로 주님의 은혜는 틀림이 없습니다. 주님의 구속하심이 넘치도록 풍성하심을 나는 온전히 확신합니다. 그토록 많은 죄와 악한 죄를 범했음에도 주께서

2022년 7월 24일 공적 회개 기도문

하늘에 계신 아버지, 죄에서 나를 남김없이 구해 내소서. 내가 주님의 의로 이미 의롭게 되었음을 알지만, 그럼에도 주님 닮기를 몹시도 바라고 갈망합니다. 내가 주님의 자녀이니, 마땅히 주님의 모습을 닮아야 합니다. 내가 죄에 대하여 죽었음을 알게 하시고, 죄가 나를 유혹할 때 죄의 음성에 귀 막게 하시며, 죄의 지배는 물론 죄의 침입에서도 나를 구하소서.

1 Comment


松下一美
松下一美
May 28, 2022

ああ、主よ、

私を助けて主に近づけさせてください。

主の本性と関係と計画を正しく知り歩ませてください。

主は永遠におられますが、

私の生命は主の前で何でもありません。

主は極めて高い天におられ

その空さえ主には手のひらの高さもないのに、

私はここ土の家に住んでいます。

主の能力は全能ですが、

私はその日暮らしのように簡単に押し潰され死にます。

主の知識は無限ですが、

私は当然知っておくべきことも知りません。

主は悪を望むことができませんが、

私は悪いです。

私の無知と弱さと恐怖と沈滞にも共におられ、

主の聖霊で私の欠陥を助け

知恵と力と慰めを供給してください。

私を通して性格を一つ一つ推し量って

知らないことなく明らかにし、

試練の中で私を深く観察させ、

私が受けた恩がどうなのか見計らせてください。

どうして私が誘惑されたり敗北したりしたのかを考えさせてください。

どうか私の心を信じることがないようにし、

過去の経験に依存することがないようにし、

現在の決心を誇張することがないようにし、

ただイエスの恵みの中で強くしてください。

これで私はあきらめることなく私の不完全さを認め、

良心の呵責から脱する道を知ることになるでしょう。

苦痛の中にいる私を掴んでくださり、

その苦痛を私が善く用い主に頼る恵みとして与えさせ、

主の善良さと偉大さも考えさせてください。

私の救いを確信させてください。

私を通して主の威厳と慈悲を考えさせ、

そうすれば私の心がいつも主に賛美を捧げ喜ぶでしょう。

Like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