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년 7월 10일 공적 회개 기도문

오, 은혜의 하나님,

주님께 홀로 드리는 기도가 급하고 짧았습니다.

오, 나의 양심을 살리셔서 이 어리석음을 깨닫게 하시고,

이 배은망덕을 슬퍼하게 하소서.

하루를 시작하며 지은 죄가 다른 죄들로 이어지니,

마음을 다하여 주님을 기다리지 아니한 자에게서주님의 임재를 거두심이 마땅합니다.

언제나 나로 하여금 주께서 받으셔야 할 예배와

내 영혼이 드려야 할 예배를 도적질하지 않게 하소서.

내게는 주님을 사랑하고 공경하며 순종해야 할 영원한 의무가 있으며,

주께서 그러한 예배를 받으시기에 합당하심을나로 하여금 잊지 않게 하소서.


내가 주님을 영화롭게 아니하다면

이는 무한한 형벌을 받아 마땅한 악을 저지르는 죄이니,

이것을 잊지 않게 하소서. 진실로 죄는 마땅한 의무를 거역합니다.

오, 내가 주님을 욕되게 하였다면 용서하시고,

나의 마음을 누그러뜨리시며,

나의 배반을 치유하셔서, 사랑의 사귐을 시작하게 하소서.

주님의 긍휼의 불로 나의 속사람을 따뜻하게 하시고,

주님의 성령을 부어 주심으로 내 영혼을 채워 주소서.


그리하시면 나는 내 악함을 속히 알고 놀라서

나 스스로를 깊이 혐오할 것이며,

주님의 은혜가 회개를 이끌어 내는 강력한 자극제요.

내면의 거룩을 추구하는 거역할 수 없는 동기가 될 것입니다.

내 마음이 주님의 보살핌 아래 있음을 결코 잊지 않게 하시며,

내가 죄를 지을 때마다 그리스도의 속죄하시는 피의 공로를

내 마음에 덧입히셔서,

주님의 자비로 나를 주께로 이끌어 주소서.


내게서 모든 악을 끊어 내시고 세상에 대해 죽게 하시며,

죽음을 준비하게 하시고,

참회하는 마음으로 나를 낮춰서, 내가 오히려 살게 하소서.

나의 영혼은 바퀴 없는 수레와 같아서,

번번이 죄의 더러운 진창에 빠져 움직이지 못합니다.

나의 영혼을 독수리 날개 위에 태우시고, 주께로 날아오르게 하소서.

조회수 1회댓글 0개

최근 게시물

전체 보기

이 죄인을 불쌍히 여기소서. 나 스스로도 내가 죄인임을 깨닫습니다. 이처럼 내가 죄인이지만 주께서는 나를 절망에 버려두지 아니하셨으니, 실로 주님의 은혜는 틀림이 없습니다. 주님의 구속하심이 넘치도록 풍성하심을 나는 온전히 확신합니다. 나는 본성으로나 행함으로나 죄인이며, 주님의 말씀이 나를 죄인으로 선포하고, 그토록 많은 죄와 악한 죄를 범했음에도 주께서

하늘에 계신 아버지, 죄에서 나를 남김없이 구해 내소서. 내가 주님의 의로 이미 의롭게 되었음을 알지만, 그럼에도 주님 닮기를 몹시도 바라고 갈망합니다. 내가 주님의 자녀이니, 마땅히 주님의 모습을 닮아야 합니다. 내가 죄에 대하여 죽었음을 알게 하시고, 죄가 나를 유혹할 때 죄의 음성에 귀 막게 하시며, 죄의 지배는 물론 죄의 침입에서도 나를 구하소서.

오, 주님, 내가 흙으로 가득한 껍데기에 불과했으나 보이지 않는 영혼이 내 안에 들어옴으로 생명을 부여받았고, 보이지 않는 은혜의 능력으로 새롭게 되었습니다. 그럼에도 내가 값으로 칠 수 없는 존귀한 대상은 결코 아니니, 만세 전부터 주께 택함을 받고, 그리스도께 드려진 바 되어 중생했으나, 나는 아무것도 가진 것이 없고, 애초에 아무것도 아닙니다. 그러므